‘비정상회담’ 육중완, “에네스 카야 뜰 줄 알았다”

장미여관  에네스
장미여관의 육중완이 ‘비정상회담’ 에네스 카야의 과거를 언급했다.

최근 진행된 JTBC ‘비정상회담’ 8회 녹화에서 장미여관의 육중완과 강준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육중완이 등장하자마자 터키대표 에네스 카야는 “그 동안 무슨 일 있었느냐”며 장미여관과의 친분을 과시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에 육중완은 “사실 에네스가 예전에 ‘장미테레비’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했었는데 그렇게 나댔다”고 에네스의 과거를 폭로했다.

이어서 육중완은 “그 때 에네스가 잘 되겠다 생각했는데 이렇게 다시 보게 돼서 놀랍다”며 에네스에 대한 평가를 늘어놓았다.

육중완과 강준우의 폭탄발언에 에네스는 방송 최초로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비정상회담’은 매주 월요일 11시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