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 앞둔 ‘연애말고결혼’, 결혼식(?) 비하인드컷 공개…진짜 결혼 이뤄지나

tvN_연애말고결혼_최종화 스틸

tvN 금토드라마 ‘연애 말고 결혼’이 23일 종영을 앞둔 가운데, 주인공 한그루와 연우진이 알콩달콩한 연애를 넘어 결혼에 골인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15화에서는 주장미(한그루)와 공기태(연우진)가 서로의 관계를 진지하게 생각하게 되면서, 서로와 연결되어 있는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인정 받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장미는 갈등을 빚어 온 공기태의 어머니 신봉향(김해숙)과 속 깊은 대화를 통해 서로를 이해하게 되었고, 공기태 역시 주장미의 어머니 나소녀(임예진)에게 꽃다발을 들고 찾아가 가짜 연애로 부모님을 속인 것에 대해 진심 어린 용서를 구한 것. 하지만 극 말미 공기태가 나소녀의 유방암 진단서를 발견하면서 향후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23일 방송되는 최종화에서는 극을 이끌어 왔던 주요 갈등들이 풀리며 공기태와 주장미가 결혼이라는 사랑의 결실을 이뤄낼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공개된 16화 예고편에서 “그럼 슬슬 한 번 청혼을 해 볼까”라는 공기태의 내레이션과 함께 달달한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사로잡는 것. 또한 두 주인공 외에도 그간 쇼윈도 부부로 살아 왔던 공기태의 부모 공수환(김갑수)과 신봉향, 이혼 위기에 놓인 주장미의 부모 주경표(박준규)와 나소녀가 오랜 갈등을 봉합하고 행복한 삶을 찾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한 방송을 앞두고 공개한 비하인드 컷에서 공기태와 주장미는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입고 다정하게 서로를 끌어안고 있어 기대감을 더한다. 주장미는 깜찍하면서도 귀여운 표정을 짓다가도 이내 행복하게 공기태를 바라보고 있으며, 공기태는 싱글벙글 웃으며 주장미를 사랑스럽게 보고 있어 마치 실제 결혼하는 커플 같은 달달한 케미를 자아내고 있는 것.

제작진은 “그동안 큰 사랑과 성원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혼자’에서 ‘함께’가 된 주장미와 공기태의 알콩달콩한 로맨스를 즐기면서, 부부와 가족의 모습 속 결혼의 의미도 함께 생각하며 끝까지 애정으로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