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삼둥이, 첫 세발 자전거 배우기…송일국은 진짜 슈퍼맨?

슈퍼맨_삼둥이세발자전거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대한 민국 만세 삼둥이가 생애 첫 세발 자전거 타기에 도전한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41회에서는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가 방송된다. 이중 ‘송도 성자’ 송일국은 세 쌍둥이 아들 대한, 민국, 만세에게 세발 자전거 가르치기에 나설 예정이다.

세발 자전거를 타기 위해 공원으로 향하던 송일국과 삼둥이 부자는 역시나 압도적인 비주얼로 시선을 모았다. 삼둥이 키 만한 배낭과 세발자전거 세대를 한꺼번에 등에 매고, 양손에는 삼둥이를 줄줄이 잡고 있는 송일국의 모습은 슈퍼맨 그 자체.

군장보다 위력적인 배낭과 세발 자전거 세대의 무게, 게다가 틈만 나면 ‘삼단 분리’가 특기인 삼둥이들의 왕성한 활동력에 송일국은 자전거 타기를 시작도 전에 진이 빠져버려 “자전거 타는 게 우리 집 이사 가는 것보다 더 힘들다”고 푸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삼둥이들은 각각 개성만점 자전거타기를 선보였다. 씩씩하게 페달을 밟는 ‘폭풍 질주’ 대한이, 고개를 좌우로 갸웃거리며 ‘애교 질주’를 선보인 민국이, 페달의 존재를 잊은 듯, 발로 땅을 밀며 자유주행을 꿈꾸는 ‘프리 질주’ 만세까지 삼색 자전거 스타일을 뽐내며 정신을 쏙 빼놓았다는 후문이다.

친절한 동네 형들과 힘을 합친 송일국이 과연 삼둥이들에게 무사히 자전거 교습을 실시할 수 있을지, 폭풍질주 본능을 뽐낼 삼둥이들의 역사적인 세발 자전거 탑승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오합지졸 삼둥이의 자전거 도전기는 오는 24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41회를 통해서 공개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