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유이, 낚시왕 등극 ‘백발백중’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유이가 낚시왕에 등극했다.

22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인도양(이하 정글의 법칙)’에서는 김병만, 김승수, 박휘순, 강지섭, 유이, 니엘, 제임스 등이 생존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이는 남자 멤버들이 낚시에 지쳐 휴식을 취하자, 직접 낚시에 나섰다. 멤버들은 아직 작살에 익숙치않은 유이를 걱정했다. 그러나 유이는 걱정과는 달리 물에 들어가자마자 바로 물고기 한 마리를 잡아올렸다.

이어 계속해서 물고기를 잡아 총 3마리를 낚는 것에 성공했다. 이를 본 김병만은 “유이 완전 잘한다. 거의 해녀수준이다”라고 말하며 감탄했다.

또 자신이 잡아온 물고기를 손수 손질하는 모습을 보여 정글의 삶에 익숙해진 모습을 보였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