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60명 팬들과 함께 ‘형광팬 캠프’ 떠나다

MBC '무한도전' 스틸

MBC ‘무한도전’ 스틸

MBC ‘무한도전’ 멤버들과 팬들이 함께 떠난 1박2일 캠프 현장이 공개된다.

‘형광팬 캠프’는 지난 9년 동안 변함없이 응원해준 팬들을 위해 ‘무한도전’ 측에서 처음으로 준비한 팬과의 여행이다. 캠프 참여를 지원한 총 1만 348명의 팬 중 최종 선발된 60명의 팬들이 멤버들과 함께 여름 캠프를 떠났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각양각색 다양한 개성을 가진 팬들은 멤버들과의 첫 만남에서부터 멤버들을 향한 무한한 애정을 거침없이 드러내는 동시에 과감한 직언과 독설로 멤버들을 당황하게 하는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는 후문.

이와 함께 오는 23일 ‘무한도전’ 방송에서는 옥중에서 펼쳐지는 사상 초유의 심리게임 ‘도둑들’의 최종 결말도 밝혀진다. 멤버들의 거듭된 배신과 계략으로 서로를 향한 불신이 팽배한 상황. 최종 게임에서 탁월한 임기응변과 결정력을 발휘해 교도소를 탈출하게 될 멤버는 누구일지 확인할 수 있다. 최후의 1인이 된 멤버는 교도소에서 석방됨과 동시에 특별 임무를 부여받게 된다.

최후의 1인이 탄생할 때까지 끝나지 않는 심리게임 ‘도둑들’과 ‘무한도전’만의 특급 팬서비스 ‘형광팬 캠프’는 오는 23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