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위너, ‘엠카’ 이어 지상파에서도 1위

KBS2 ‘뮤직뱅크’ 캡처

KBS2 ‘뮤직뱅크’ 캡처

KBS2 ‘뮤직뱅크’에서 신인 그룹 위너가 1위에 올랐다.

22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 위너가 ‘공허해’로 씨스타의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와 1위 대결을 펼쳤다.

순위 집계 결과, 위너의 ‘공허해’가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이날 위너는 ‘뮤직뱅크’에 출연하지 않아 ‘공허해’ 노래만이 흘러나왔다.

위너는 전날 21일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도 ‘공허해’로 1위에 올랐었다. 데뷔 10일 만에 1위에 오른 위너는 지상파인 ‘뮤직뱅크’에서도 1위에 오르며 만만치 않은 신인의 저력을 입증했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태민, 카라, 시크릿, 오렌지 캬라멜, 블락비, 방탄소년단, 테이스티, 레드 벨벳, 럭키제이, 길구봉구, 김완선, 소년공화국, 스텔라, 써니힐, 알파벳, JJCC, 립서비스가 출연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캡처

  • 소은 전

    신인인데벌써상을받기시작하네요!대단한것같아요.위너분들1등진심으로축하드립니다.많은위너팬분들이위너분들기다리셨을텐데1등을벌써부터거머쥐셔서팬분들이좋아하실것같네요.위너분들앞으로도화이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