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관객들 몰래 조카와 ‘해적’ 관람…’아이스버킷 챌린지’ 대신 기부

출처. 손예진 페이스북
손예진이 조카와 함께 자신의 출연작 ‘해적’ 관람에 나섰다.

22일 손예진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적’ 관람기를 아래와 같이 남겼다. 그리고 조카와 함께 한 인증 사진도 함께 게재했다.

“처음으로 조카들 데리고 영화 보러 갔다~ ㅎㅎ 사실 조카들보다 더 신난 이모^^ 두시간 남짓 동안 몸 세번 비틀고 견딘 두 꼬마들~ 둘째는 중간 중간 큰소리로 계속 물어봐서 입을 막고, 첫째는 이모 나올때마다 내 얼굴을 쳐다보고 신기해 했다. 영화가 뭔지..이모가 무슨 일을 하는지 아직 잘 모르는 거 같지만 ^^ 관객들 틈에 몰래 내 영화를 보는 건 처음이다. 특히 어머니 또래 여성분들이 엄청 즐거워 하셨당~ 웃음 소리가~~우히히히^^<끝>”

‘해적’ 관람기에 이어 ‘아이스버킷 챌린지’ 기부 소식도 전했다. 손예진은 페이스북에 “경구 선배가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절 지목하셨더라구요”라며 “저는 얼음물 대신 기부를 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남겼다.

이어 “좋은 일에 동참하게 되어서 기쁘구요. 이번을 계기로 저도 루게릭 환자분들에 대해서 조금 더 생각하게 되었어요. 좋은 일에 이렇게 많은 분들이 마구 마구 동참하는거 참 좋은 현상인거 같아요! 즐거운 주말 되시길 ♡”이라고 덧붙였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