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태티서’ 태연, “스캔들 이후 부담 없어…일상 다 공개하지 않을 것”

태연

태티서 태연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THE 태티서’의 태연이 프로그램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열린 ‘THE 태티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태연은 ‘그룹 엑소의 멤버 백현과의 스캔들 이후 방송 출연에 대한 부담’을 묻는 말에 “‘THE 태티서’에 출연하는 이유가 태티서의 뷰티, 패션 등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드리기 위함이다.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라고 해서 나의 일상을 모두 공개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 태티서의 일상이라고 해도 입고, 먹고, 수다 떠는 일상적인 것들이다. 그런 여자들끼리만 할 수 있는 것들이 담길 것 같다. 그 부분을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THE 태티서’는 걸그룹 소녀시대의 유닛 그룹 태티서(태연, 티파니, 서현)의 스타일리시한 패션과 메이크업은 물론 쇼핑과 여행과 수다까지, 사랑스러운 일상이 펼쳐지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첫 방송은 오는 26일 오후 11시.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