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아이스버킷챌린지 동참 “의미있는 캠페인 됐으면..”

에이핑크 아이스버킷챌린지

걸그룹 에이핑크가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했다.

에이핑크는 22일 공식 SNS를 통해 “좋은 취지의 캠페인에 은지에 이어 에이핑크 전부 다 참여할 수 있게 됐다”며 “지목해주신 개리 선배님, 비스트 손동운 선배님, 비투비 정일훈 서은광, 달샤벳 수빈 님 정말 감사드려요”라며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나은은 “아이스버킷챌린지를 통해 루게릭병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져줬으면 좋겠고, 루게릭병 환우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는 따뜻하고 의미있는 캠페인이 됐으면 좋겠다”며 “하루빨리 치료할 수 있는 치료제가 개발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후 은지를 제외한 다섯 명의 에이핑크는 한꺼번에 양동이를 뒤집어 썼다. 이미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했던 은지가 촬영을 직접했다.

에이핑크는 다음 참가자로 가수 지나, 가수 비, 으리남 김보성을 지목했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ALS)의 치료법을 개발하기 위해 미국 ALS협회가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의 일환이다. 이 캠페인의 참여자는 얼음물 샤워를 한 뒤 세 명을 지목하고 지목 받은 인물이 24시간 내에 얼음물 샤워를 안하면 1백 달러를 기부하도록 돼 있다.

글. 박수정 sovers@tenasia.co.kr
사진제공. 에이핑크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