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가수 이선희의 의외의 고백 “노래하는 게 즐겁지만은 않았다”

가수 이선희

가수 이선희

가수 이선희가 “노래하는 게 늘 즐겁지만은 않았다”고 밝혔다.

종합편성채널 JTBC는 ‘히든싱어3’ 공식 홈페이지(http://enter.jtbc.joins.com/hiddensinger3)와 네이버 TVCAST(http://tvcast.naver.com/hiddensinger3)를 통해 ‘히든싱어3’의 첫 원조가수로 출연한 이선희가 다섯 명의 모창능력자들과 경연을 펼치는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 예고편에는 ‘가요계 여제’ 이선희의 다양한 모습과 차태현, 허지웅, 홍경민 등 패널들의 놀라는 표정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영상 속에서 이선희는 “앞에 분 목소리를 듣다 제 페이스를 놓쳤다”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하고, “늘 노래하는 게 즐겁지만은 않았다”며 다른 방송에서 비춰지지 않은 데뷔 30년차 국민 가수의 진솔한 모습이 공개될 것을 예고했다.

또한 예고편에서는 패널로 출연한 허지웅이 “여기 올 때는 쉽게 생각했다. 하지만 녹화 할 수록 완전 무너졌다”며 충격 받은 모습을 드러냈고, 홍경민 역시 “예측할 수가 없다”며, ‘히든싱어3’ 이선희 편의 뜨거웠던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히든싱어3’ 이선희 스페셜 편은 4.3%(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 이선희가 부른 ‘소주 한 잔’은 하루 만에 조회수 50만 건을 기록하며 화제가 됐다. 방송은 23일 오후 11시.

글. 배선영 sypova@tenasia.ceoc.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