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제인, 아이스 버킷 챌린지 동참…홍석천 미르 허밍어반스테레오 지목

레이디제인

레이디제인

가수 레이디제인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22일 자정 레이디제인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레이디제인은 “아이스버킷 캠페인에 참가하게 되어 영광이다. 이 캠페인이 단순한 이벤트성이 아닌 루게릭 환자들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레이디제인은 “릴레이 다음 상대는 홍석천, 엠블랙 미르, 허밍어반스테레오 이지린 씨입니다 모두들 파이팅”이라고 다음 도전자를 지목한 뒤 머리 위에서 얼음물이 쏟아져 내렸다.

얼음물 세례를 받은 레이디제인은 “차가워”라는 비명을 내뱉은 후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비틀거리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이 날 레이디제인은 스케줄을 마친 후 늦은 밤 홍대 놀이터에서 지나가던 많은 시민들의 응원 속에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했다. 앞서 레이디제인을 지목한 사람은 방송인 홍진호이다.

레이디제인이 참여한 아이스 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으로 일컬어지는 ALS 치료법 개발과 환자들을 돕기 위해 미국 ALS협회가 진행 중인 모금운동 캠페인이다.

아이스 버킷 챌린지 참여자는 얼음물 샤워를 한 후 다음 도전자 3명을 지목하게 되고, 지목받은 인물은 24시간 내에 얼음물 샤워를 안 하면 100 달러를 ALS 협회에 기부해야 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레이디제인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