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유이, 제임스와 핑크빛 염문설

유이

유이

SBS ‘정글의 법칙’에 출연중인 유이가 정글에서 핑크빛 염문설(?)에 휩싸였다.

역대 최강 홍일점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유이는 최근 방송에서 배고픈 병만족을 위해 낚시 미끼용 지렁이를 찾아 내는가 하면 나무 속에 서식하는 애벌레까지 손으로 덥석 잡아내며 거침없는 정글 베이글녀의 면모를 과시했다. 이렇게 정글에서 뭐든지 웃으며 열심히 하는 초긍정녀 유이의 모습에 병만족 남성들 모두 애정을 갖고 있었던 차에 유이는 또다른 출연자인 제임스와 스캔들이 포착됐다고.

박휘순은 계곡에서 다정하게 대화를 나누고 있는 유이와 제임스를 포착, “둘이서 뭐하고 있는 거냐”며 추궁했는데, 이에 유이는 “썸 타는 중이에요”라고 당당하게 대답해 도리어 질문한 박휘순을 놀라게했다.

유이와 제임스의 정글 열애설의 전말은 22일 밤 ‘정글의 법칙 in 인도양’편에서 공개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