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만성형’ 오연서의 ‘왔다!전성시대’

'왔다 장보리'의 오연서

‘왔다 장보리’의 오연서

MBC 주말 드라마 ‘왔다! 장보리’의 타이틀롤 오연서가 잭팟을 터뜨렸다.

오연서는 극중 찰진 전라도 사투리와 망가짐을 불사한 연기 열연으로 보리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왔다! 장보리’의 30% 넘는 시청률을 견인했다. 오연서의 탄탄한 연기 내공은 성장드라마부터 사극, 메디컬 등 폭 넓은 장르를 넘나들며 꾸준히 쌓아 온 연기력과 안정적인 캐릭터 소화 능력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이에 대기만성형 배우라는 평을 얻게 됐다.

연일 경신하고 있는 드라마의 높은 시청률뿐만 아니라 주말 안방 저녁을 사로잡은 만큼 10대부터 40대, 50대까지 전 연령층에게 높아진 인지도와 관심으로 인기를 체감하고 있는 오연서는 의상협찬에 대한 끊임없는 제안과 영화부터 드라마, 광고계까지 차기작에 대한 러브콜을 꾸준히 받고 있다는 후문.

‘오연서의 재발견’이라는 평을 받을 만큼 놀랍고 안정적인 연기변신과 50회라는 긴 호흡의 드라마를 타이틀롤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해내며 이끌어 가고 있는 오연서가 보여줄 또 다른 가능성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주말 드라마 ‘왔다! 장보리’는 매주 토,일 밤 8시 45분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eoc.kr
사진제공. 웰메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