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샘 오취리, 가나 가족들 영상편지에 그리움 ‘눈물’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샘 오취리가 가족들의 영상 편지를 보고 눈물을 흘렸다.

2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에서는 샘 오취리, 에네스 카야, 걸스데이 유라, 배우 최여진, 클라라 등이 출동한 가운데 샘 오취리가 가족들의 영상편지를 보고 그리움의 눈물을 흘렸다.

영상 속에는 샘 오취리의 아버지, 할아버지 등이 등장해 샘 오취리의 타국 생활에 대한 걱정과 대견함을 드러냈다.

이에 샘 오취리는 “할아버지, 아버지 너무 보고싶다”며 눈물을 훔쳐 짠한 감동을 선사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오타니 료헤이 어머니의 영상편지도 등장해 그 또한 눈물을 흘리는 등 감동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