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3’ 바스코, 아이언에 승리 “예상 못했다”

Mnet ‘쇼미더머니3’ 방송화면 캡처

Mnet ‘쇼미더머니3’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3’ 2차 공연 1라운드 결과가 발표됐다.

2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3’에서는 사랑을 주제로 2차 공연 모습이 그려졌다. 2차 공연 1라운드에서는 스윙스 산이팀의 바스코와 YDG팀의 아이언의 대결이 펼쳐졌다.

평소 록을 기반으로 한 음악으로 질타를 받던 바스코는 이번에는 “록 아니어도 자신 있다”며 전과는 다른 음악을 선보였다. 가족을 생각하는 진심을 담은 랩이 관객의 마음을 울리게 했다.

아이언은 레게 음악을 선보였다. 이에 스컬이 피처링을 더해 한 껏 흥이 난 무대를 꾸몄다. 하지만 그의 공연은 과도하게 흥분된 듯 보였고, 양동근은 “흥분을 많이 해서 실수가 많았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결과는 바스코의 승리였다. 바스코는 MC 김진표가 소감을 묻자 “예상을 못 했다”며 담담하게 말했다. 양동근은 “내가 좀 얄팍했다. 관객들이 많이 신나면 다 되겠거니 하고 안일하게 생각했다”며 패배 요인을 설명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net ‘쇼미더머니3’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