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샘 오취리 사촌누나 등장 “동생 유명해져 짜증나요”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해피투게더’에 샘 오취리와 그의 사촌누나가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21일 방송된 ‘해피투게더’에는 에네스 카야, 샘오취리, 클라라, 유라, 최여진 등이 게스트로 출동했다.

이날 샘 오취리와 에네스 카야가 입담을 펼치는 가운데 샘 오취리의 사촌누나가 깜짝 등장해 이목이 집중됐다.

샘 오취리의 사촌 누나는 “동생이 유명해져서 짜증난다”며 “제가 누나니까 항상 심부름 시켰는데 이제 할 수 없고, (동생이 유명해져서) 같이 걸어다니면 힘들다”고 밝혀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그녀는 메이크업을 배운 경험이 있으며 현재 샘 오취리의 메이크업을 담당하고 있다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