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오타니 료헤이, 이준기와 남상미 구하고 사망

KBS2 ‘조선총잡이’ 방송 화면

KBS2 ‘조선총잡이’ 방송 화면

‘조선총잡이’의 가네마루(오타니 료헤이)가 박윤강(이준기)과 함께 목숨을 잃을 뻔 한 정수인(남상미)을 구해냈다.

21일 방송된 KBS2 ‘조선 총잡이’에서는 가네마루가 윤강을 도와 위기에 처한 수인을 구해내는 장면이 그려졌다.

가네마루는 지난 20일 방송에서 윤강의 목숨을 구해준 과거가 밝혀진 바 있다. 윤강을 죽이라는 야마모토(김응수)에게 “책임을 완수할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하다”고 설득해 마음을 돌린 것.

이날 윤강과 수인은 총잡이들에 의해 죽음의 위기에 몰렸다. 윤강과 총잡이들이 총격전을 벌이는 가운데 가네마루가 등장해 수인을 구해냈다. 가네마루 또한 야마모토를 배신하고 윤강을 도운 것이다.

하지만 결국 가네마루는 총잡이들의 총에 맞아 사망하고 말아 윤강과 수인은 슬픔과 미안함의 눈물을 흘렸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조선총잡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