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위너, 블락비와 함께 1위 후보 ‘데뷔와 동시에 1위하나?’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 화면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 화면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에서 특급 신예 위너가 ‘컬러링’과 ‘공허해’의 무대를 연달아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엠카’에서 위너는 신인이라고 믿기 힘들 정도의 탁월한 무대매너를 선보였다. ‘컬러링’은 위너 멤버들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위너는 더블타이틀곡 무대에서 감미로우면서 카리스마 있는 모습으로 인상을 남겼다.

특히 이날 위너는 블락비와 함께 1위 후보에 올라 ‘데뷔와 동시에 1위’라는 위엄을 보이며 1위 결과에 귀추가 주목됐다.

한편 21일 ‘엠카’에는 길구봉구, 레드벨벳, 레이디스 코드, 립서비스, 박보람, 박재정, 방탄소년단, 블락비, 스텔라, 시크릿, 써니힐, 알파벳, WINNER, 카라, 태민, 테이스티 등이 출연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