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강남역 한복판서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시원하다”

클라라

클라라

방송인 클라라가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클라라는 지난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클라라의 아이스 버킷 챌린지’라는 캠페인에 동참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클라라는 서울 강남역 거리에 민소매 차림으로 등장, “이번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계기로 루게릭병 환자들을 위해 많은 기부금이 모였으면 좋겠다. 많은 연예인들이 이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데 저도 참여하는 기쁨을 누리게 돼서 영광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얼음물을 맞은 클라라는 “시원하다”라며 밝게 웃으며 다음 도전자로 신동엽과 장나라, 진중권 교수를 지목했다.

‘아이스 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으로 불리는 근위축성측삭경화증환자를 돕는 릴레이 기부 행사로, 캠페인 참여자는 얼음물을 뒤집어 쓰고 캠페인에 동참할 또 다른 참여자 3명을 지목, 다음 주자들은 24시간 이내에 얼음물 샤워를 동영상으로 찍거나 100달러를 기부해야 하는 행사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