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강사 김미경, 생애 첫 소극장 토크쇼 나선다

2
스타강사 김미경이 생애 첫 소극장 토크쇼로 관객들과 만난다.

김미경은 오는 10월 10일부터 25일까지 16일간 서울 강남구 삼성동 KT&G 상상아트홀에서 ‘김미경의 톡 앤 쇼(TALK & SHOW)’를 연다.

‘나 데리고 사는 법’이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토크쇼는 김미경이 전하고자 하는 위로의 메시지를 특유의 날카롭고도 위트 있는 화법으로 전한다. 이와 더불어 때로는 대화로, 때로는 음악과 샌드아트 및 퍼포먼스를 통해 단순히 ‘강의’가 아닌 말 그대로 대화하고 보여주는 신선한 콘셉트로 꾸며진다.

특히 음대 출신에서 피아노학원 원장, 강사, 작가, 방송인 등 거듭 변신해온 그녀가 처음으로 청중들에게 피아노연주 등의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자리이기도 하다. 또한 각계각층의 전문가 친구들이 게스트로 참여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삶의 다양한 문제를 김미경식 통찰력으로 풀어주는 카운슬링, 같은 이야기 다른 생각 OX 코너 등 관객참여를 유도해 듣고 보기만 하는데 그치지 않고 함께 생각하고 표현하는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티켓판매는 오는 27일부터 인터파크와 예스24를 통해 진행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아트스피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