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문정, 강제규 감독 ‘장수상회’ 캐스팅 “열심히 임하겠다”

제공. 더블엠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문정이 강제규 감독 신작 ‘장수상회’에 캐스팅됐다.

이문정은 영화 ‘연애의 온도’에서 미스 최 역을 맡은 바 있으며, 최근 영화 ‘찌라시’ 드라마 ‘개과천선’ 등에 짧게 얼굴을 내비쳤다. 아직 얼굴이 널리 알려졌다기 보다 신예에 가깝다. 때문에 이번 강제규 감독 작품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이문정은 “강제규 감독님과 여러 세대의 선배님들과 작품을 같이하게 되어 기쁘고 이번 작품에 열심히 촬영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제규 감독의 복귀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장수상회’는 재개발을 앞둔 동네의 장수마트를 중심으로 고집 센 노인 성칠이 금님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따뜻한 가족애로 담아낸 작품. 8월 말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더블엠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