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아이스버킷챌린지 동참…현빈 탑 버발 지목

사진. 보아 인스타그램

사진. 보아 인스타그램

가수 보아가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했다.

보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보아입니다. 엑소 수호 군의 지목으로 버킷챌린지에 동참하게 됐습니다. 루게릭 환자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캠페인 참여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보아는 “저의 지목은 배우 현빈, 빅뱅 탑, 엠플로 버발입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덧붙였다.

아이스버킷챌린지란 루게릭병이라 불리는 ALS치료법 개발을 위해 미국 ALS협회가 진행 중인 릴레이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은 참여자가 얼음물 샤워 미션을 수행한 후, 자신의 다음 타자 3명을 지목한다. 지목된 상대방은 24시간 내에 얼음물 샤워를 하거나 ALS협회에 100달러(약 10만2000원)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보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