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서, 비키니 몸매로 아이스버킷챌린지 동참…”루게릭병 환자 도와요”

윤진서 페이스북

윤진서 페이스북

배우 윤진서가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했다.

21일 윤진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아이스버킷챌린지라는 이벤트 아세요? 거기에 지목이 됐는데 얼음물 한 양동이를 뒤집어 쓰고 다음 도전자 세 명을 지목하는 거에요”라며 “저는 어제 오후 류훈 감독님에게 지목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루게릭병 환자를 돕는 행사입니다”며 “지목되는 24시간 안에 얼음물을 뒤집어쓰고 다음 세 사람을 지목해야된대요!”라며 영상을 함께 게재했다.

게재된 영상에서는 윤진서가 비키니 차림으로 얼음물을 뒤집어 쓰는 장면이 담겼다. 윤진서는 현재 해외여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스 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기 위해 미국에서 시작된 기부 이벤트다. 이는 도전을 받아들인 참가자가 24시간 내에 도전에 동참하거나 미국 ALS 협회에 100달러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챌린지를 완수한 참가자는 뒤이어 도전 할 세 명의 챌린저를 지목할 수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윤진서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