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레이싱 후원 약속 지켰다, 2억원 기부

무한도전 팽현준

무한도전 멤버 노홍철, 유재석, 하하, 정준하, 박명수, 정형돈(왼쪽부터)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자선 단체에 총 2억원을 기부했다.

21일 MBC에 따르면, 무한도전’은 최근 희망브리지 전국 재해구호협회, 나눔의 집, 한국다문화센터,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 생명의 숲, 한국점자도서관, 한국소아암재단, 동물보호단체 카라 등 8곳의 기관 및 단체에 각각 2500만 원씩 총 2억 원의 기부금을 전했다.

MBC 측은 “‘무한도전’ 팀이 2억원을 기부한 사실은 맞지만, 크게 알려지는 것은 부담스러워하고 있다”며 말을 아꼈다.

‘무한도전’은 지난 7월 인천 송도에서 열린 레이싱 대회에서 단체들의 후원을 약속한 바 있다. 이번 기부금은 달력 등 ‘무한도전’의 상품 판매 금액으로 마련된 것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