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버킷챌린지’ 성유리, “응답하라! 조쉬 하트넷”

조쉬 하트넷

배우 성유리가 루게릭병 환자를 돕기 위해 시작된 `아이스 버킷 챌린지` 다음 주자로 조쉬 하트넷을 지목해 눈길을 끈다.

성유리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이스 버킷 챌린지 캠페인! 저도 시원 살벌하게 도전 성공했답니다! 우리 모두 좋은 일에 함께 동참해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이전에 성유리는 배우 박상욱의 요청을 받아 동참하게 됐으며 다음 타자로 영화 ‘여름에 내리는 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는 김성균, 평소 존경하는 노희경 작가, 좋아하는 할리우드 배우 조쉬 하트넷을 지목했다.

‘아이스 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으로 일컬어지는 ‘ALS’ 치료법 개발과 환자들을 돕기 위해 미국 ALS협회가 진행 중인 모금운동 캠페인이다. 참여자는 얼음물 샤워를 한 후 3명을 지목해 또 다른 참여를 요청하는데, 지목받은 인물이 24시간 내에 얼음물 샤워를 안 하면 100 달러를 ALS 협회에 기부해야 한다.

전 세계적으로 확산중인 아이스 버킷 챌린지는 빌게이츠, 브리트니 스피어스, 저스틴 비버 등 세계 유명 인사들을 포함해 배우 조인성, 박한별, 이광수, 방송인 유재석, 전현무, 축구선수 손흥민, 야구선수 조인성 등 국내 스타들이 잇달아 동참하고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나는 비와 함께 간다’ 스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