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희, 허지웅에 급사과 “더 열심히 부르겠습니다”

이선희와 허지웅(왼쪽부터)

이선희와 허지웅(왼쪽부터)

이선희가 허지웅에게 사과한 사연이 공개된다.

23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히든싱어3’에서는 첫 번째 원조가수로 가요계의 여제 이선희가 출연해 모창능력자들과 본격적인 경연을 시작한다.

이날 방송분 녹화장에는 연예인 패널로 차태현, 홍경민, 송은이, 허지웅, 공서영, 이세준, 동준(제국의 아이들) 케빈(제국의 아이들), 마마무, 벤, 이영하, 류재영, 김도훈 등 역대 최다 인원이 출연했다. 실제로도 ‘히든싱어3’ 이선희 편에는 배우, 개그맨, 가수 등 분야를 막론하고 이선희의 팬을 자청하며 서로 나오겠다는 스타들의 연락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그 중에서도 예능 프로그램 패널로는 쉽게 보기 힘든 차태현과 허지웅이 스튜디오를 찾았다. 특히 지난 ‘히든싱어 시즌1’에서 당시 연예계 대표 절친 사이로 알려진 김종국의 출연에도 현장을 찾지 않았던 차태현이 당일 이선희의 열혈 팬으로 깜짝 등장해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허지웅은 녹화 시작 전 이선희 찾기에 누구보다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으나 막상 실전에 들어서자 연속 헛다리를 집어 눈길을 끌었다. 급기야 이런 허지웅에게 이선희가 “더 열심히 부르겠다”고 급 사과까지하며 허지웅을 어쩔 줄 모르게 만들었다.

방송은 23일 오후 11시.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