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빌보드, 오렌지캬라멜 ‘나처럼해봐요’ 극찬..”올해 가장 독창적 팝 동영상”

 

빌보드에서 소개한 오렌지캬라멜

빌보드에서 소개한 오렌지캬라멜

걸그룹 오렌지캬라멜의 네 번째 싱글 ‘나처럼 해봐요’ 가 미국 빌보드의 극찬을 받았다.

19일 현지시각 미국 빌보드 홈페이지에 “오렌지캬라멜의 ‘나처럼 해봐요’ 뮤직비디오에 ‘월리를 찾아라!’가 함께 했다”는 제목으로 오렌지캬라멜의 신곡 ‘나처럼 해봐요’의 뮤직비디오에 대한 글이 게재됐다.

빌보드의 칼럼니스트이자 평론가인 제프 벤자민은 “올해 초 ‘까탈레나’의 인어와 스시 콘셉트로 화제가 되었던 오렌지캬라멜이 6개월 만에 ‘월리를 찾아라!’를 콘셉트로 한 ‘나처럼 해봐요’로 돌아왔다.” 면서 “색소폰 비트가 씨스타의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보다 훨씬 중독성 있고 관악기들이 오렌지캬라멜의 여성스러운 목소리의 뒤를 받쳐주는 곡으로 ‘나처럼 하면 사랑 받을 수 있다’는 내용이 담긴 곡” 이라고 소개 했다.

이어서 “이 뮤직비디오는 오렌지캬라멜 만의 독특함이 강조되어 있다“면서 “3분 30초 정도의 시간에 ‘월리를 찾아라!’와 그와 비슷한 “틀린 그림 찾기”가 담겨 있다”고 전했다.

또한 “오렌지캬라멜 멤버들이 각자 비슷한 포즈의 붙어 있는 두 개의 이미지 사이에서 10개의 다른 점을 찾아야 한다”, “오렌지캬라멜 멤버들은 그대로지만 네온컬러의 동물에서부터 오렌지캬라멜의 눈이 카툰 메이크업으로 바뀌기도 하는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요소들이 담겨 있다”고 뮤직비디오의 내용을 상세히 설명 하고 있다.

특히 그는 “중독성 있는 색소폰 비트의 후렴구가 사람들이 오렌지캬라멜을 찾는 동안 자연스럽게 기억 되게 하는 장치”라며 ‘나처럼 해봐요’ 뮤직비디오를 평가 했다. 더불어 “오렌지캬라멜의 유니크 한 콘셉트와 올해 가장 독창적인 팝 동영상 중 하나인 ‘나처럼 해봐요’에 신선한 감사를 느낀다”고 ‘나처럼 해봐요’에 대한 극찬을 남겼다.

오렌지캬라멜 ‘나처럼 해봐요’의 뮤직비디오는 이미 국내에서도 ‘역시 오렌지캬라멜’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직접 참여하는 신개념 뮤직비디오로 화제가 되고 있다.

오렌지캬라멜의 소속사인 플레디스는 오렌지캬라멜의 새 앨범을 위해 ‘월리를 찾아라!’의 권리사인 드림웍스와의 정식 브랜드 콜라보레이션을 맺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오렌지캬라멜은 지난 18일 ‘나처럼 해봐요’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 했고 오는 22일 KBS2 ‘뮤직뱅크’를 통해 방송 첫 무대를 가질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