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너목들’ 팀과 다시 만날까?…SBS ‘피노키오’ 주연 물망

이종석

이종석

배우 이종석이 SBS 새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남자 주인공 역할을 제안받고 검토중이다.

20일 이종석의 소속사 웰메이드이엔티에 따르면 이종석은 최근 ‘피노키오’ 캐스팅 제안을 두고 고려중이다. ‘피노키오’는 지난해 방송한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의 박혜련 작가와 조수원 PD가 각각 극본과 연출을 맡은 작품으로 방송사 사회부 기자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앞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통해 법정드라마의 새로운 매력을 보여줬던 박 작가는 이번에도 꼼꼼한 현장 취재를 통해 기자들의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피노키오’는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의 후속 드라마로 오는 11월 전파를 탈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웰메이드이엔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