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널사’ 장나라, 의리 있는 통 큰 선물 릴레이

MBC '운명처럼 널 사랑해' 촬영현장

MBC ‘운명처럼 널 사랑해’ 촬영현장

배우 장나라가 MBC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를 위해 ‘통 큰 선물’ 릴레이를 선사했다.

장나라는 지난 19일 경기도 안성 ‘운널사’ 세트장에서 진행된 촬영도중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 전원에게 저녁 식사를 대접, ‘운널사’ 가족을 향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밤낮 없이 계속되는 촬영에 매진하느라 심신이 지쳐 있는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최고급 뷔페 100인분을 마련했던 것이다. 풀코스로 준비된 풍요로운 저녁 식사에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장혁, 왕지원, 최대철 등은 음식을 한아름 담은 접시를 들고 현수막 앞에서 인증 샷을 남기며 장나라의 세심한 배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장나라 또한 앙증맞은 포즈를 취하며 인증샷 퍼레이드에 동참, 소중한 추억을 사진으로 남겼다.

장나라의 ‘통 큰 선물’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고, 하루가 지난 20일 오전까지 계속 이어졌다. 상암 MBC로 자리를 옮겨 촬영이 진행되고 있던 오전 5시 경, 이번에는 장나라가 주문한 피자 50판이 현장에 도착했다. 보조출연자 30여 명을 포함, 촬영장에 있던 100여 명의 스태프들과 연기자들은 예상치 못했던 갑작스러운 피자 배달에 깜짝 놀라며, 밤샘 촬영으로 출출해진 허기를 달랬다. 장나라의 훈훈한 마음씀씀이로 인해 ‘운널사’ 촬영장에 화기애애함이 넘쳐흐르게 됐다는 귀띔이다.

소속사 나라짱닷컴 측은 “장나라는 쉴 틈 없이 이어지는 촬영 강행군 때문에 힘들어하는 스태프들과 동료 연기자들에게 어떻게 하면 조금이나마 힘을 될 수 있을까를 항상 고민한다”라며 “가족처럼 여기는 ‘운널사’ 제작진들의 체력을 어떻게 보충해줄까 고심하다 현장에 뷔페와 피자를 준비하게 됐다. 모두에게 작은 힘이 되어 끝까지 최선을 다해 촬영했으면 하는 마음이다”라고 전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나라짱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