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유람, ‘예체능’ 시청 소감 “웃다가 끝났네요”

KBS2 ‘예체능’ 방송화면 캡처

차유람

당구선수 차유람이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 시청 소감을 밝혔다.

차유람은 지난 19일 자신이 출연한 ‘예체능’ 방송 이후 자신의 트위터에 “저는 웃다가 끝났네요. 진짜 웃다가 얼굴 경련 일어나는 줄 알았어요. 저분들 진짜 웃겨요. 테니스가 이렇게 웃길 수 있다니 다음 주가 기다려지네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차유람은 ‘예체능’에서 호피 무늬 원피스를 입고 청순한 외모를 자랑해 화제가 됐다. 또 차유람은 성시경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며 러브라인을 암시하기도 했다.

차유람이 출연한 ‘예체능’ 테니스 편에는 가수 윤종신의 아내이자 현 테니스 해설위원 전미라가 코치를 맡았으며 강호동, 정형돈, 이규혁, 양상국, 신현준, 성시경, 헨리, 차유람이 참여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