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성, ‘모닝와이드’ 기상캐스터 깜짝 출연…”날씨는 흐리흐리”

SBS '모닝와이드'

SBS ‘모닝와이드’

‘의리남’ 배우 김보성이 SBS ‘모닝와이드’에 기상캐스터로 깜짝 출연했다.

김보성은 20일 방송된 ‘모닝와이드-웨더쇼’에 평소의 검은색 정장과 선글라스를 착용하고 출연해 박력있는 목소리로 오늘의 날씨를 전했다. 그는 주먹을 움켜지고 “오늘 날씨는 하루 종일 흐리흐리 하겠다”는 표현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김보성은 살짝 긴장된 모습이었지만 당당한 목소리로 새로운 기상캐스터로서의 끼를 맘껏 발산했다.

날씨 방송을 마친 김보성은 “처음 해보는 날씨 방송이었지만 정말 재미있었고, 모닝와이드에서 또 다시 기회가 된다면 좀 더 멋지게 날씨를 예보하고 싶다”라고 말하면서 “나눔의 ‘으리’도 멋진 애드리브로 날씨방송에서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