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수지 이하늬 이덕화, 상암에서 만난다

성시경과 수지(왼쪽부터)

성시경과 수지(왼쪽부터)

MBC 상암시대 개막을 맞이해 오는 9월 1일 상암 MBC 신사옥 광장 특설무대에서 상암시대 개막특집쇼 ‘무한드림 MBC’가 펼쳐진다.

‘무한드림 MBC’ 진행자로는 각 세대, 각 장르를 대표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이덕화, 성시경, 이하늬, 수지가 발탁됐따.

이덕화는 80년대 토요일 밤을 책임졌던 MBC 예능 프로그램의 시초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 ‘쇼 200’ 등 MBC 쇼 전성기의 포문을 연 MC로 역사적인 MBC 상암시대 개막 특집쇼의 마이크를 잡는다.

또 최근 연기에 이어 예능까지 다방면에서 맹활약 중인 팔방미인 이하늬와 가수이자 MBC 대표 DJ로 시작해 차세대 예능 MC로 자리 잡은 성시경, 첫사랑의 아이콘으로 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만능엔터테이너 수지까지 4명이 함께 ‘무한드림 MBC’를 진행할 예정이다.

네 명의 MC는 어디서도 쉽게 볼 수 없던 색다른 조합으로 기대를 모은다.

‘무한드림 MBC’를 기획·총괄하고 있는 이흥우 PD는 “국민들과 희노애락을 함께했던 MBC 53년 역사를 총망라함은 물론, 지금까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국내 최정상급 가수들의 무대까지 최고의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며 MBC의 대표 프로그램들이 총출동할 각종 코너와, 무대를 빛내줄 화려한 출연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무한드림 MBC’는 상암신사옥 이전을 맞이하여 시청자들에게 모든걸 ‘무한정 드리고’싶은 MBC의 소망과, 콘텐츠를 통해 시청자와 ‘꿈(dream)’을 함께 그려나가고 싶은 MBC의 의지를 담은 두가지 뜻 모두를 담고 있는 이름이다. 9월 1일 오후 8시 55분부터 135분간 생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BS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