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룡 아들 방조명, 8년 동안 마약 정황 포착…가진동은 지난 2012년부터

제공. 더잭키찬코리아

성룡

중화권 스타 성룡의 아들 방조명이 8년 동안 마약을 한 것으로 포착됐다.

20일 중국 언론매체 ‘북경일보(北京日报)’는 “방조명이 8년간 마약을 한 정황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방조명은 지난 2006년 네덜란드에 머물며 대마초를 접했다. 네덜란드 법상 대마초는 합법이다. 때문에 방조명은 당시 처벌 받지 않았지만 이후 대마초에 중독된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서는 방조명과 함께 체포된 대만 출신 배우 가진동 역시 지난 2012년 북경 성룡의 별장에서 대마초를 접하게 됐다. 가진동과 방조명은 함께 대마초를 피워온 것으로 알려졌다.

방조명과 가진동은 제3자를 통해 대마를 공급받은 것이기 때문에 3년 이하의 징역 및 벌금형이 수반될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방조명의 아버지 성룡은 아들의 체포 소식을 듣고 영화 촬영을 중단한 채 북경으로 향했다. 성룡은 바르고 모범적인 이미지를 구축해 온 연예인으로 마약근절 홍보대사까지 해왔다. 때문에 성룡이 아들의 사건에 어떤 행보를 보일지 주목되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더잭키찬그룹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