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수, ‘아이언맨’ 출연 확정, 이제 예능 아닌 드라마 공략

한정수가 드라마로 돌아온다

한정수가 드라마로 돌아온다

배우 한정수가 KBS2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에 출연한다.

한정수는 ‘아이언맨’에서 고비서 역에 캐스팅 제의를 받고 출연을 확정했다. 한정수가 연기할 고비서는 UDT 출신으로 합기도, 태권도 유단자이지만 남자 주인공 주홍빈(이동욱) 앞에서는 모든 것을 받아주는 순수하면서도 충직한 캐릭터다. 이동욱 옆에서 고군 분투하는 한정수의 모습은 극의 이야기를 더욱 풍성하고 재밌게 만들어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정수는 그동안 드라마 ‘추노’, ‘검사프린세스’, ‘아랑사또전’, ‘우와한녀’ 등에서 강한 카리스마 있는 연기와 코믹 연기를 오가며 강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에게 각인돼 왔다. 특히 최근에는 XTM ‘아드레날린2’,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 등에 출연하며 남다른 예능감과 친근함으로 자신만의 매력을 보여줘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정수가 이번 드라마를 통해서는 또 어떤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지 많은 기대를 모은다.

한정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완벽하게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대사 톤, 발성, 행동 등은 물론 스타일링까지 매일 연구 하고 있다. 한정수는 주인공 주홍빈의 충직한 비서로 그와 늘 함께 다니며, 이동욱과 매력적인 남남 케미도 형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많은 관심으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드라마 ‘아이언맨’은 첫 사랑의 쓰라린 상처와 분노가 날카로운 칼날이 돼 몸 밖으로 나오는 주홍빈(이동욱)과 그런 홍빈의 칼날을 품어 줄 수 있는 천사 같은 여자 손세동(신세경)의 로맨스를 담은 판타지 멜로 드라마다.

‘피아노’, ‘신데렐라 언니’ 등을 집필한 김규완 작가와 ‘적도의 남자’ 김용수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드라마 ‘아이언맨’은 ‘조선총잡이’ 후속으로 오는 9월 초 첫 방송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