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담 뺑덕’, 티저 포스터 티저 예고편 공개…치정 멜로의 실체

마담 뺑덕
누구나 알고 있는 고전 ‘심청전’을 뒤집은 파격적인 설정과 두 남녀의 지독한 사랑을 그려낸 치정 멜로 ‘마담 뺑덕’이 사랑과 욕망, 집착을 담아낸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 그리고 스틸을 포털사이트 다음을 통해 공개, 영화의 실체를 드러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군더더기 없는 블랙 배경 속 정우성과 이솜의 은밀한 키스를 포착,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벗어날 수 없는 독한 사랑의 한 가운데, 시력과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학규 역의 정우성은 키스를 나누는 순간에도 덤덤한 표정을 보이고 있어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나쁜 남자로의 변신을 기대케 한다.

반면 학규의 어깨를 움켜쥔 덕이(이솜)의 손에서 학규에게서 떨어지지 않으려는 집착을 엿볼 수 있다. 여기에 ‘욕망에 눈 멀다. 집착에 눈 뜨다’라는 카피가 더해져 두 사람이 만들어갈 독한 사랑을 진하게 예고한다.

티저 예고편은 덕이 편과 학규 편으로 나뉘어 학규와 덕이의 첫 만남을 시작으로, 헤어날 수 없는 지독한 사랑에 빠진 두 사람의 파격적인 모습이 그려진다. 이솜은 스무 살 순수한 처녀의 모습에서 자신의 모든 것을 걸었던 사랑에 버림받은 후 “시키는 대로 다 했잖아요. 계속 기다리고 또 기다리고…”라는 대사와 눈빛을 통해 앞으로의 복수를 암시했다. 정우성은 덕이를 향한 파격적인 스킨십과 이와는 상반되는 다정한 목소리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나쁜 남자, 독해지고 야해진 정우성의 모습을 예고했다.

‘마담 뺑덕’은 10월 개봉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