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시청률 소폭 하락에도 동시간대 강자 지켰다

KBS2 ‘예체능’ 방송화면 캡처

KBS2 ‘예체능’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이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2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예체능’은 전국기준 5.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2일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6.0%보다 0.1%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예체능’에서는 테니스 편 첫 회가 그려졌다. 신현준, 헨리, 성시경, 차유람이 ‘예체능’ 새 멤버로 합류했다. 특히 차유람은 성시경에 대한 팬심을 드러내며 두 사람의 러브라인을 암시하기도 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매직아이’는 4.2%, MBC ‘PD수첩’은 2.8%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