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티서, 컴백 임박 언급 “정말 얼마 남지 않았다”

태티서

태티서

걸그룹 소녀시대 유닛 태티서의 컴백이 임박했다.

19일 방송된 MBC FM4U ‘써니의 FM데이트’에는 써니의 진행 100일을 기념해 멤버 윤아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써니와 윤아는 청취자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코너를 진행하던 중 한 청취자의 “소녀시대 멤버들과 전화 연결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이에 두 사람은 태티서에게 전화를 연결했다.

태티서는 “지금 리얼리티 프로그램 촬영 중이다”며 “올해 전에 컴백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태티서는 “금방 나올 것이다”며 “리얼리티 프로그램도 다음주부터 방송된다. 정말 얼마 남지 않았으니 기다려달라”고 덧붙였다.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서현으로 구성된 태티서는 지난 2012년 미니앨범 ‘트윙클’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태티서는 오는 25일 방송되는 온스타일 리얼리티 프로그램 ‘더(THE) 태티서’에 출연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온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