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은서, 연준석과 한솥밥, 점프 엔터와 전속계약 체결

손은서가 새 둥지를 찾았다

손은서가 새 둥지를 찾았다

배우 손은서가 점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점프엔터테인먼트는 19일“배우 손은서와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 앞으로 점프엔터테인먼트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손은서의 영입 소식을 전했다.

점프엔터테인먼트의 한 관계자는 “손은서는 성실성과 따뜻한 마음, 연기에 대한 열정 그리고 지금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보이쉬한 여성미와 청순가련한 느낌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숨겨진 매력들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다양한 작품에서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손은서는 2006년 CF로 데뷔해 영화 ‘여고괴담5’, 드라마 ‘내 딸 꽃님이’, ‘사랑비’, ‘메이퀸’, ‘그녀의 신화’ 등 다수에 작품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연기 스펙트럼을 차근차근 넓혀왔고, 세련되고 도시적인 이미지로도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영화 ‘창수’에서는 여성스럽고 보호본능을 일으키는 역할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치며 연기 변신에 성공,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점프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연우진, 서현진, 서지혜, 서이숙, 이현경, 김성민이 소속되어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점프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