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멤버들이 빠진 것은? 입 모아 “운동”

카라

카라

걸그룹 카라 멤버들이 운동 사랑을 공개했다.

카라는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데이 앤 나잇(DAY & NIGHT)’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구하라는 근황을 묻는 질문에 “일년 만에 앨범을 준비한다는 소식을 듣고 운동을 열심히 했다”며 “몸의 건강 관리를 위해 힘썼다”고 답했다. 이어 한승연은 “그 동안 연기 활동을 했다”며 “오랜만에 만나뵙게 돼 반갑고 저도 운동을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박규리는 “올해 초 방송으로 브라질에 다녀온 이후 운동을 하게 됐다”며 “보시다시피 의상이 타이트하기 때문에 심혈을 기울여 몸을 만들었고 노래와 춤 레슨도 열심히 했다”고 설명했다. 새 멤버 허영지 역시 “언니들을 본 받아서 운동도 하고 있다”며 “자기 관리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카라가 새 멤버 허영지를 영입하고 새로운 출발을 알린 이번 앨범은 히트곡 메이커 이단옆차기 프로듀서 체제 하에 제작됐다. 이와 함께 케이윌의 ‘촌스럽게 왜이래’, 지나의 ‘예쁜 속옷’ 등을 만든 텐조와 타스코, 에이핑크의 ‘미스터 츄(Mr. chu)’를 공동 작곡한 세이온(SEION), god의 ‘하늘색 약속’을 작곡한 홈보이(HOMEBOY) 등 작곡가 군단이 함께 했다.

타이틀곡 ‘맘마미아’를 비롯해 커플곡인 ‘소 굿(So Good)’ 등이 수록된 이번 앨범은 카라 멤버들의 개성과 매력이 최대한 돋보일 수 있도록 오랜 구상 끝에 제작됐다. 카라만의 톡톡 튀는 귀여움, 매력을 유지해나가며 어쿠스틱한 느낌과 새로운 스타일의 트랙, 멤버들이 직접 참여한 이야기까지 음악적인 다채로움을 느낄 수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