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6’ 김범수, “‘슈스케’의 성공보다도 참가자 조언에 집중할 것”

Mnet '슈퍼스타K6'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범수

Mnet ‘슈퍼스타K6’ 제작발표회 현장의 김범수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이하 슈스케6)’의 심사위원 김범수가 프로그램에 임하는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열린 ‘슈스케6’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범수는 “사실 음악을 평가한다는 것이 모순이라는 생각에 심사위원 참여를 주저했었다”며 “하지만 ‘슈스케’에 출연하기로 결심한 만큼 최선을 다해서 심사위원으로서의 모습을 보여드려야겠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처음 심사를 하는 만큼 냉철한 심사는 어려울 것 같다”며 “다만 노래는 내가 지금까지 계속해온 일이다. 참가자들의 가능성을 알아보고, 그 안의 참신한 감정을 이끌어 내줄 수 있다면 심사위원으로서 역할을 다하는 것이 아닐까 싶다”고 덧붙였다.

‘슈스케6’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신인가수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지난 2009년 첫 전파를 탄 이래 올해로 여섯 번째 시즌을 맞았다. ‘슈스케6’에서는 가수 윤종신, 백지영, 김범수가 심사위원으로 활약할 계획이다. 오는 22일 오후 11시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