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효린, ‘나가수’ 추석 특집 편 출연 확정

씨스타 효린

씨스타 효린

걸그룹 씨스타의 멤버 효린이 MBC ‘나는 가수다’ 추석 특집 편에 출연한다.

18일 오전 씨스타의 소속사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효린이 ‘나는 가수다’ 추석 특집 편 출연을 확정했다”며 “내달 3일 녹화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현재 ‘나는 가수다’는 효린을 비롯해 시나위, 박기영, 더원, 플라이투더스카이, 김종서 등 가수의 캐스팅을 마친 상황이다. 특히 효린은 현직 아이돌그룹 멤버 중 처음으로 ‘나는 가수다’ 출연자 명단에 이름을 올려 관심을 끌고 있다.

‘나는 가수다’ 추석 특집 편은 상암 MBC 개국 및 추석을 기념회 1회 분량의 파일럿 형태로 꾸며진다. ‘나는 가수다’는 내달 3일 녹화에 돌입, 추석 연휴 기간 방송될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