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연 데뷔전, ‘룸메이트’ 동료 나섰다 “송가연 파이팅”

나나, 서강준, 조세호(왼쪽부터)

나나, 서강준, 조세호(왼쪽부터)

송가연 데뷔전에 SBS ‘룸메이트’ 동료들이 나섰다.

17일 조세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연이 응원하러 가는 길! 송가연 파이팅”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룸메이트’에 출연 중인 조세호, 나나, 서강준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세 사람은 파이팅을 알리는 자세를 취하며 동료 송가연의 선전을 기원했다.

송가연은 같은 날 오후 로드 FC 데뷔전을 가진다. 송가연은 이날 일본의 에미 야마모토와 경기를 치른다. 송가연은 스페셜 메인 이벤트로 출전하며 메인 이벤트로는 쿠메 권아솔의 라이트급 챔피언 타이틀 매치와 유양래 김내철, 이윤준 티아고 실바 등의 경기가 펼쳐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조세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