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문희준, 태민에 조언 “나처럼 동글동글 해질 수 있다”

'런닝맨'

‘런닝맨’

원조 아이돌 멤버들이 현 아이돌 샤이니 태민에게 조언을 건넸다.

1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핫젝갓알지’ 문희준, 은지원, 데니안, 천명훈 등 원조 아이돌과 샤이니 태민, 엑소 카이 세훈, 씨스타 소유 등 현 아이돌이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은지원에게 “무릎 부상을 당한 이유를 물어봤더니 노환이라 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은지원은 “어렸을 때 너무 고생을 했다”며 “어깨도 아프다. 어렸을 때 춤을 너무 많이 춰서 그렇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태민에게 “조심해라. 저렇게 될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문희준 또한 “태민아 너도 늙으면 나처럼 동글동글 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런닝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