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나이’ 헨리가 달라졌어요…이등병 교육서 귀여운 허세

'진짜사나이'

‘진짜사나이’

헨리가 달라졌다.

17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이하 진짜 사나이)’에서는 헨리가 일병이 된 이후 처음 받게 된 후임 ‘초롱 이병’에게 이등병 교육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격 전 쉬는 시간 헨리는 초롱 이병에게 “선임에게 항상 칭찬해야 한다. 계속 끊임없이 해야 한다”고 말했다. 헨리는 초롱 이병의 칭찬에 “나도 이병 때 다 했다. 난 에이스 이병이었다”고 스펙을 세탁했다.

이어 헨리는 “나처럼 되고 싶으면 정말 열심히 해야한다”고 허세를 부렸다. 이에 박건형은 헨리가 훈련소 입소 당시 캐리어를 들고 온 이야기를 전했다.

헨리는 초롱 이병의 못 믿겠다는 반응에 “선임에게 뭐라 하는 것이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진짜 사나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