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메이트’ 신성우, 고베규 매력에 풍덩 “봄의 맛이다”

'룸메이트'

‘룸메이트’

가수 신성우가 고베규의 매력에 빠졌다.

1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이하 룸메이트)’에서 서강준, 송가연, 이동욱 등으로 구성된 일본 팀은 조세호의 지인 하라다 토시야스 집에 방문했다.

이날 이들은 하라다 씨와 함께 고베 명물 고베규를 먹으러 갔다. 고베규는 일본의 소고기로 그 맛이 유명하다. 고베규를 맛본 멤버들은 맛에 감탄했다.

신성우는 “추운데 있다가 따뜻한 양지로 가는 느낌이다”며 “봄의 맛을 깨닫게 해줬다”고 극찬해 고베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룸메이트’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