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 겹쌍둥이 아빠 이동국과 만나 “둘이면 웃으며 키워야해”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인 이휘재가 겹쌍둥이 아빠 이동국을 만났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이휘재는 쌍둥이 형제 서언, 서준이와 K리그 올스타전에 방문했다.

서언, 서준이는 유아용 유니폼을 입고 깜직함을 자랑하며 선수들에게 다가갔다. 이에 이근호, 차두리, 김승규 등 축구 선수들은 쌍둥이의 유니폼에 직접 싸인을 하며 귀여워했다.

특히 이날 겹쌍둥이 아빠인 이동국이 등장했다. 이에 이휘재는 “쌍둥이의 조상님이다”며 90도 인사를 건넸다. 이동국은 쌍둥이를 흐뭇한 모습으로 바라보며 “둘이면 웃으며 키워야한다”고 진심어린 조언을 건넸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