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어디가’ 안리환, 로맨티스트 변신 “내 여자친구 될래?”

'아빠 어디가'

‘아빠 어디가’

안정환의 아들 안리환이 로맨티스트로 변신했다.

17일 방송된 MBC ‘일밤-아빠 어디가(이하 아빠 어디가)’에서 안리환은 여자친구 김태이를 집에 초대했다.

안리환은 김태이가 오자마자 집 안을 뛰어다니며 부끄러워 했다. 안리환은 이리 저리 집 안을 돌아다니는 등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안리환은 김태이에게 스티커를 주거나 아이스크림을 어떤 것을 먹을지 묻는 등 자상함을 선보였다.

또 안리환은 “아이 러브 유 태이”라는 구절로 시작되는 편지를 작성했다. 안리환은 부끄러움을 감추지 못했고 엄마 이혜원은 “편지에 ‘메리(Marry)’, ‘키스(Kiss)’가 있다”고 말했다.

안리환은 밥을 먹을 때 맛있는 반찬을 김태이에게 건네주기도 하며 “너 내 여자친구 될래”라 물었다. 이에 김태이는 부끄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아빠 어디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