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준상, 걸그룹 타우린 팀명 에피소드 “오만석이 취중에 지어”

제공. 인사이트

타우린

배우 유준상이 제작한 걸그룹 타우린의 이름에 대한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걸그룹 타우린과 유준상은 1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동반 출연했다. DJ 컬투은 유준상에게 “걸그룹에게 타우린이란 이름이 붙이게 된 이유를 알려 달라”고 물었다.

이에 유준상은 “뮤지컬이 끝나고 오만석과 함께 술을 먹던 중에 타우린이라는 이름이 나왔다”며 “그 말을 듣고 괜찮다 싶어서 ‘그럼 제작은 내가 하겠다’고 선언했다”고 기획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나 유준상은 “취중에 지은 것이라 오만석은 기억을 못하더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타우린이라는 그룹명은 ‘세 명의 목소리로 에너지를 얻다, 피로가 회복된다’는 뜻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타우린은 뮤지컬 배우 송상은, 이다연, 정가희로 구성된 그룹으로 지난달 24일 스윙재즈곡 ‘위시리스트(WISH LIST)’로 데뷔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인사이트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