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이기광, 콘서트 부상 투혼 “여러분들이 있다면 괜찮다”

비스트

비스트

그룹 비스트 이기광이 부상투혼을 보였다.

비스트는 16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단독콘서트 ‘뷰티풀 쇼 (Beautiful Show) 2014’를 개최했다.

이날 ‘굿럭(Good luck)’, ‘섀도우(Shadow)’, ‘스페셜(Special)’ 무대를 연속으로 마친 후 장현승은 “뜨거운 세 무대를 보여드렸다”며 뒤에 이은 멋있는 노래를 부르기 전에 기광 군이 다리를 부상당했다. 사실 지금도 상태가 좋지 못한데 부상 투혼으로 무대를 채워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이기광은 “여러분들이 있다면 언제든지 괜찮다”고 말하며 미소를 보였다. 이기광의 부상투혼에 많은 팬들은 환호를 보냈다.

비스트는 자신들의 이름을 내건 단독 브랜드 콘서트 ‘뷰티풀 쇼’를 런칭해 지난 2012년 독일, 싱가폴, 일본, 대만 등 8개 국가를 대상으로 한 대규모 월드투어를 시작으로 매년 시리즈 공연을 이어왔다. 8월 15, 16일 양일 간 약 2만 여명의 관객들이 동원되는 ‘뷰티풀 쇼 2014’는 생생한 올 라이브 밴드 연주로 편곡된 비스트의 히트곡들과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콘서트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