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시크’ 진이한 유인나 동화 속 한 장면같은 결혼식 공개

tvN '마이 시크릿 호텔'

tvN ‘마이 시크릿 호텔’

오는 18일 첫 방송을 앞둔 케이블TV tvN 새 월화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 속 유인나와 진이한의 아름다운 결혼식 사진이 화제다.

‘마이 시크릿 호텔’은 대한민국 최고의 호텔에서 새 신랑과 예식 지배인으로 7년만에 재회하게 된 전 부부 남상효(유인나)와 구해영(진이한)의 꼬일대로 꼬인 결혼식과 전대미문의 살인사건을 그린 16부작 로맨스물. 로맨틱 코미디와 미스터리가 섞인 미스터리 로맨스로 올 여름 달달함과 함께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로 스릴감까지 동시에 선사할 예정이다.

극 중 유인나와 진이한은 7년 전, 우연히 시작된 첫 만남부터 뜨겁게 사랑해 결혼에 골인했지만, 100일을 채우지 못하고 이혼을 한 전 부부 사이. 공개된 스틸 사진은 이들의 7년 전 결혼식 모습을 담고 있다. 유인나는 화려한 웨딩드레스가 아닌 베이지색 누드톤의 원피스와 화관으로, 진이한은 턱시도가 아닌 캐주얼한 느낌의 화이트 재킷으로 더욱 특별하고 아름다운 신랑신부의 모습을 완성시켰다. 두 배우의 모습과 아름다운 배경이 잘 어울러져 마치 동화 속 한 장면 같은 모습을 연출하고 있는 것.

불 같은 사랑을 했지만 이내 헤어지고 7년 후, 운명의 장난처럼 새 신랑과 예식 지배인으로 만나게 된 이 둘이 이야기가 어떻게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유인나는 전 남편 진이한과 직장 상사 남궁민(조성겸)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삼각관계를 이어나가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연출을 맡은 홍종찬 감독은 “‘마시크’는 첫 회에서 벌어지는 살인 사건을 중심으로 사랑 이야기를 다루는 것이 차별점이자 관전 포인트다”라고 차별 포인트를 밝힌 바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